'뉴이스트 로드', 하코네 여행의 두 번째 이야기 오늘(12일) 공개
'뉴이스트 로드', 하코네 여행의 두 번째 이야기 오늘(12일) 공개
  • 김민아 기자
  • 승인 2019.06.12 10:5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일본 자유여행 마지막 에피소드…Mnet서 오후 8시 방송
[사진=Mnet M2 제공]
[사진=Mnet M2 제공]

[세컨드미러=김민아 기자] '뉴이스트 로드' 일본편 마지막 이야기가 펼쳐진다.

CJ ENM 음악 디지털 스튜디오 M2는 12일 오후 8시 Mnet에서 '뉴이스트 로드' 4화를 방송한다. M2 디지털 채널에는 한 시간 뒤인 오후 9시 미공개 영상과 함께 공개된다.

'뉴이스트 로드' 4화에서는 하코네 자유여행의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. 먼저 료칸에 도착한 뉴이스트는 휴식을 취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. 특히 이들은 일본 전통 요리를 '폭풍 흡입'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전할 계획이다. 이후 한 방에서 자게 된 멤버들은 다 같이 누워 연습생 시절을 추억하기도 했다는 후문이다.

두 번째 날, 뉴이스트는 '4대 절규 머신'이 있는 놀이공원을 방문해 기네스북까지 오른 가장 무서운 롤러코스터를 탄다. 다섯 멤버의 놀이공원 '공포 체험'이 이번 회차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. 이들은 놀이기구를 보기만 해도 두려움에 떨고, "탈 수 있다"며 자기 최면을 걸기도 했다고. 

이어 세계에서 가장 긴 ‘귀신의 집’에 가게 된 뉴이스트. 이들은 혼자 귀신의 집에 들어갈 멤버를 뽑기 위해, '복불복 게임'을 진행한다. 어떤 식으로 '복불복 게임'을 하는지, 혼자 가게 된 멤버가 누구인지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. 

또한, 방송 끝에는 '팬들에게 선물하는 특별한 영상'을 선보일 것으로 전해져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인다.

한편, '뉴이스트 로드'는 뉴이스트가 한국과 일본의 숨겨진 여행지를 찾아다니며, 소중한 추억을 만든 프로그램이다. 멤버들이 직접 촬영한 포토에세이 및 퀵스냅(일회용카메라)은 오늘(12일) 정오부터 티빙몰과 셀렙샵을 통해 예약판매를 시작하며 교보문고와 YES24에서는 19일부터 구매 가능하다.

김민아 기자 secondmirror@naver.com
세상을 바라보는 두 번째 거울 ⓒSecond Mirror


관련기사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